현재 시스템의 허점으로 인해 이용 의원과 최영희 의원은 선수 학대를 피하기 위해 이른바 ‘최숙현 법’을 제안했다. 이 법은 내부 고발자 보호와 학대 사건에 대한 적극적인 조사를 위해 클린 스포츠 센터의

스폰서 파트너